미디엄을 시작하며..

사실 저번에 브런치 에서 원래 글을 써보려고 했는데..
당차게 까여서 ㅡㅡ;;;
미디엄에서 제대로 다시 시작하려고…
뭐 요즘 글쓸일이 많은데,시간은 없고, 글 쓰기는 귀찮고..
쓰긴 써야 겠고..뭐 그런 상황…

이번에도 용두사미가 되진 말아야지..
(그나저나 이거 맥에서 한글 문제가 좀 있는듯…)

One clap, two clap, three clap, forty?

By clapping more or less, you can signal to us which stories really stand ou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