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logue.

주변 가까운 사람들과 많이 떨어져 있으나 무언가를 기록할 수 있는 공간으로 제격이라고 생각이 들어 시작. 평소에 했던 생각들과 내가 앞으로 하고자 하는 생각들 그리고 그외 내가 스크립트 하고 싶었던것들을 저장할 예정. 아마 이곳은 비공식적 클라우드로 사용될것 같다.

One clap, two clap, three clap, forty?

By clapping more or less, you can signal to us which stories really stand ou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