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도가 훌쩍 넘는 더위에 습기때문에 잠시만 밖에 서있어도 온몸이 끈적였지만 2박 3일 홍콩은 그만큼 인상적이었다. 좁고, 바쁘고, 낯섦과 익숙함이 묘하게 뒤섞인 도시.

Like what you read? Give D.W.Y.L a round of applause.

From a quick cheer to a standing ovation, clap to show how much you enjoyed this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