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gn in

인스틸 로봇(INSTIL LOBOT) ⓒ 두로코인

전문로봇기업 두로코인(두배시스템)은 21일 흡입 독성 테스트 로봇을 상용화하고, 양산 체제에 돌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회사는 지난 2011년 가습기 살균제 공방 당시 소비자에게 치명적인 호흡기 독성물질이 살균제에서 나온다는 사실을 로봇 테스트를 통해 입증한 기업으로, 올해 창립 23주년을 맞는다.

두로코인은 생활용품, 화장품, 유아용품, 제약, 건축재료 등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산업군 제품들 독성 테스트 로봇을 곧 상용화할 예정이다.

현재 흡입 독성 분석을 위한 장비로는 테스트 면에서 100%에 이르는 경쟁력을 갖고 있다.

대표적인 예로 인스틸로봇(INSTILLOBOT)을 꼽을 수 있다.

이 로봇은 설치류나 영장류를 대 …


산업용 전문로봇 개발업체로 로봇 비즈니스에 블록체인 기술 결합 프로젝트 진행 중

(주)두배시스템이 개발한 해저지반 탐사로봇 ‘드릴쉽’, 경쟁사에 비해 경제성과 기술력에서 경쟁력을 지닌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사진=두배시스템]

【뉴스퀘스트=박민수 기자】 산업용 전문로봇 개발업체 (주)두배시스템(대표이사 이배)이 중동시장에 대규모 해저착상용 지질 진단 로봇 수출을 앞두고 있어 결과가 주목된다.

특히 이 회사는 로봇 임대서비스 및 로봇 데이터마켓 거래를 위해 가상화폐 ‘두로코인(DRO)’으로 결제가 가능하도록 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두배시스템은 블록체인과 가상화폐를 활용, 중동 산유국에 초대형 ‘해저지반 탐사로봇’ 임대계약을 앞두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1998년 설립된 두배시스템은 전문 로봇 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력을 보유한 국내 유일의 업체로 꼽힌다.

이 회 …


Tech company specializes in the development of workplace robots

23(Sun), Nov, 2014

President & CEO Lee Bae of Doobae System specializies in the development of world-class robots.

Doobae System has developed an instillator robot probing inhalation toxicity for the first time in the world.

Authorities failed to determine the cause of women, babies and toddlers who died of fatal damages to the lungs in 2011. At that time, it was an inhalation toxicity testing robot that determined the exact cause of the deaths — a disinfectant that was put into the humidifier.

In the past, inhalation toxicity testing was done in a laboratory to find out the cause of similar accidents. The airway of the…


- The company produces Robot workers for Extreme Environments, Pipeline Inspection, and Seabed Surveys

DOOBAE SYSTEM Co., Ltd. (www.doobae.co.kr) is a Korean service robot company established in 1999. They developed the indoor multi refractive water pipe diagnostic robot and robots for seabed drilling. Currently, the company is developing power sources to be used in the development of harbor wall mobile robots, blood vessel treatment robots, and ultra-large sized robots.

DOOBAE SYSTEM is a deceptively small and unheard of company among some of the flashier names in the robot business, but within the field of work robots, the company has made a name for itself as a technology-intensive company. They have developed more…


한국발명진흥회 시상식에서 이배 두배시스템 대표가 상을 받고 있다. 사진=두배시스템 제공

[일요신문] 로봇이 4차산업혁명을 완수할 핵심 콘텐츠로 주목받고 있다. 로봇산업 관계자들은 세계 로봇시장이 연평균 16.5% 성장 추세에 따라 내년엔 550억 달러 규모로 커지고, 오는 2025년이면 1772억 달러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보고 있다.

현대차그룹이 올초 로봇제조사인 ‘보스턴 다이내믹스’ 인수에 나선 것도 모빌리티 기업으로 환골탈태하는데 로보틱스 기술이 필요하기 때문이란 분석이다. 이른바 로봇산업이 4차산업혁명 시대의 중심에 서고 있는 것.

이러한 로봇산업은 국내의 경우 2019년 기준 중소기업이 97%가량을 차지하고 있다. 이 가운데 ㈜두배시스템은 전문로봇 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력을 갖고 있는 국내 업체로 꼽힌다.

로봇기업 두배시스템이 최근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가상화폐 ‘두로코인’을 기반으로 글로벌 로봇시장 개척에 나선다. 두로코인은 ‘두배시스템이 로봇 비즈니스를 위해 만든 코인’이라는 뜻이다.

‘두로코인’이 가능한 것은 두배시스템이 전문분야 로봇에서 특허가 많고, 보유한 관련 기술이 세계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기 때문이다.

두배시스템은 1998년 창업 이후 포스코, 한국전력, LG, SK, 한화, 서울대, 카이스트, 국방부, 해양연구원 등 다수 기관 및 기업 의뢰로 개발한 전문 로봇이 60여 개 이상이다.

정부기관, 업계와 진행한 대형 프로젝트도 △한국전력 수중자유도 진단로봇 △포스코 광양연구소 전용 다용도 진단 로봇 △LG화학 곡관용 다용도 진단 로봇 △SK 복합 파이프 검사 로봇 △LS전선 고압송전관 검사 로봇 등 다수다.

2011년 국내외 관심을 끌었던 가습기 살균제 피해 당시 흡입독성실험 로봇으로 가습기 살균제가 원인이라는 것을 밝혀내 이듬해인 2012년 지식경제부 장관상,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상, 대한민국 친환경 대상 등 정부, 민간단체의 상을 받았다.

두배시스템은 세계적인 로봇기술(특허)에 바탕한 가상화폐 ‘두로코인’을 통해 아마존, 애플, 테슬러, 구글 등과 협업한다는 계획이다. 두로코인을 활용해 기술제휴를 제안한 글로벌 대기업과 함께 로봇임대 서비스와 로봇 데이터마켓 공급 서비스를 시작한다는 방침이다.

로봇임대 서비스 사업의 경우, 이미 아랍에미레이트, 사우디아라비아 등 중동 석유부국들이 임대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두배시스템이 만든 해저착상용 지질진단 로봇 렌탈의 경우 1일 임대료가 미화 100만 달러(11억원) 규모에 이른다.

두배시스템 관계자는 “코로나 상황이 장기화되면서 국제 비즈니스 시장이 비대면 중심거래로 바뀌고 있고, 블록체인 기술이 갖고 있는 장점을 활용하기 위해 달러나 유로화 등의 기존 화폐 대신 코인을 선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각국마다 다른 요율의 관세, 통관절차, 원천기술 판매에 따른 로얄티 대금 정산문제와 달러, 유로화 거래로 인한 수수료 발생, 국방·안보 관련 로봇기술의 무단 도용 등 복잡한 문제가 많아서 블록체인을 활용한 코인을 통한 결제가 가장 효율적일 것이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세계 로봇 시장이 전례처럼 매년 큰 폭으로 성장을 이어간다면 로봇임대 서비스와 데이터 마켓을 통해 두로코인이 수익을 올릴 수 있다는 점에서 제2의 비트코인으로 각광을 받을지 가상화폐 거래소의 관심 대상이 되고 있다.

송기평 경인본부 기자 ilyo11@ilyo.co.kr


두배시스템이 국내 최초로 개발한 ‘해저지반 드릴링 진단로봇’/사진제공=두배시스템

부산과 거제를 잇는 거가대교의 설계 시 호주 벤틱 사의 해양지반 조사로봇 ‘프로드(PROD)’가 동원됐다. 교각을 세우려면 해저 지반을 조사해야 되기 때문이다. 로봇을 5일간 임대해 쓰면서 지불한 비용이 40억 원에 달한다. PROD는 바다 밑바닥에 앉는 착저(着底)형으로, 드릴링 작업을 통해 해저 지반을 조사하는 로봇이다. 이런 착저형 로봇은 국내에 없는 장비다.

수심이 20m 이내일 경우엔 바지선에 육상용 보링 장비를 태우고 해저 지반을 조사할 수 있다. 하지만 수심 20m를 넘어서면 바지선 위에서의 작업은 불가능하다. 해저 정확한 위치에 보링 드릴을 꼽을 수 없는 데다 변형(휨)이 발생할 수 있어서다. 이 같은 이유로 국내에서는 해저 지반 및 자원을 조사할 때 수심 20m 이상이면 해외에서 착저형 로봇을 들여와야 한다.

현재 착저형 해저지반 조사로봇을 보유한 나라는 호주 독일 미국 등이다. 해상 발전단지와 교량, 해저터널 등 해양 건설 분야에 적극 활용되고 있지만 단점도 있다. 드릴 방식이라 연약지반에서 정확한 지반 조사를 수행할 수 없다는 점이다. 지반 조사를 제대로 하려면 지반층을 있는 그대로 샘플링 해야 하는데 연약지반에서는 드릴이 돌면서 지반 교란이 일어나기 때문이다.

국내 한 벤처기업이 한국해양과학기술원과 손잡고 국내 최초로 ‘해저지반 드릴링 진단로봇’을 개발했다. 지난 달 끝낸 국토해양부(현 국토교통부) 과제 ‘비용절감형 대형 해상기초 기술 개발’을 통해서다. 해양구조물 건설을 위한 지반 조사와 해저 자원 탐사 등에 순수 국산 장비를 도입할 수 있게 된 것이다.

로봇 전문 업체 두배시스템(대표 이 배)이 개발한 이 제품은 기존 해외 업체들이 보유한 것보다 기술적으로 진일보했다. 기존 로봇의 유일한 단점은 앞서 언급한 대로 연약지반에서 ‘불교란 지반 샘플링’을 할 수 없다는 점이다. 하지만 두배시스템의 로봇은 표준타격장치를 탑재해 지반층 그대로를 샘플링 할 수 있다.

이 배 두배시스템 대표는 “연약지반에서도 ‘불교란 지반 샘플링’을 완벽히 수행하는 로봇은 세계에서 처음”이라며 “해양 건설 수요가 늘고 있는 데다 인공섬, 해상호텔 등 관광레저산업에도 활용될 수 있어 전망이 매우 밝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두배시스템(대표 이 배)이 지난 6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9회 2014 대한민국 친환경 대상’ 시상식에서 안전 진단 장비 부분으로 대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두배시스템은 이번에 ‘해저 지반 조사용 로봇’을 국산화한 공로로 대상을 거머쥐게 됐다. 이 로봇은 최근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대규모 해상발전단지와 해저터널, 대수심 해양구조물 등을 건설하기에 앞서 지반 조사 및 해저 자원 탐사를 수행하는 착저(着底)형 장비다. 국내 기술로는 두배시스템이 처음이다.

이 배 대표(사진 왼쪽)가 수상 후 기념촬영 중이다/사진제공=두배시스템

기존엔 외산 장비에 의존했다. 특히 고가의 장비여서 해마다 3000억원에 달하는 사용료와 기술 자문료 등을 지불해야 했다. 하지만 두배시스템이 국산화하면서 외화 유출을 막는 데도 일조한 셈이다.


<로봇기술> Press Vision2
(주)두배시스템
www.doobae.co.kr

(주)두배시스템의 이배 대표이사

제조 생산현장의 해결사, ‘두배시스템’
해저지반로봇으로 육상뿐 아니라 해상도 접수하다!

<편집자주>
원자력, 의료로봇, 해저로봇, 상하수도 로봇 등 국책 연구과제 수행과 기술개발에 중점을 두고 다수의 제품을 개발해 온 (주)두배시스템은 업계에서도 ‘Hidden Champion’으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동사는 최근 개발한 ‘해저 지반 드릴링 진단로봇’으로 육상뿐 아니라 해상까지에도 새로운 이슈를 예고하고 있다.
업계에서 ‘생산현장의 해결사’로 불리는 두배시스템의 새로운 제품과 다부진 향후 계획을 본지에서 들어봤다.

취재 이명규 기자(press6@engnews.co.kr)

산업용 로봇업계에서 기술력으로 입소문 난 (주)두배시스템(이하 두배시스템)은 심해 수중환경 진단 로봇, 가스배관 누출방지 진단로봇, 급수관 진단로봇, 원자력발전소 이물질 제거 로봇 외에도 수술실에서 사용되는 초소형 로봇과 독성 평가 시험 로봇, 폭발물 매설 진단, 지진 예측, 인체 수술용 로봇 등 다양한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주)두배시스템이 개발한 해저지반진단로봇 오퍼레이팅 장면

국내 해저지반진단로봇 시장 활성화 본격화

(주)두배시스템(대표 이 배)이 지난 7월, 삼환기업(주)과 해저지반진단로봇의 공급 및 임대에 따른 MOU를 체결한데, 이어 (주)까뮤이앤씨와도 MOU를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동사의 최근 MOU체결은 이 두 회사의 해외 건설 인프라를 통해 국내시장 뿐 아니라 해외시장으로의 진입을 뜻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주)두배시스템의 해저지반진단로봇은 높이 약 9M 무게 약 30ton에 달하는 초대형 해저로봇으로서 해저면에 직접착저하여 수직진직도를 유지하면서 지반을 뚫어 지반을 조사하거나, SPT(Standard Penetration Test)표준타격 시험 및 지반을 샘플링하여 물성등을 진단하기 위한 해저 착저형 수중 로봇장비이다.

(주)두배시스템은 약 10여년간의 개발기간을 통해 국내최초로 이 거대한 로봇을 개발하였으며 특히, 건설에 없어서 안 되는 수중SPT기능을 세계최초로 개발하여 탑재한 해저건설전용의 초대형 해저지반진단로봇 개발을 성공한바 있다. 이는 명실 공히 세계최초의 해저건설전용 해저지반진단로봇이기도 하다.

이 로봇은 기존의 대 수심 해상교량교각건설 및 대 수심 해양 발전단지 건설등의 해저건설에 있어서 SPT기능의 부재로 인한 교란되어버린 단순한 지반샘플링 만으로 지반정수 값을 간접 추출하는 방식을 사용함으로서 그 오차를 감수하기 위한 비용이 과다하게 책정되는 단점을 해소하고, 지상건설에서처럼 직접적인 지반 정수 값을 추출할 수 있게 함으로서 좀 더 안정적이고 저비용의 해저건설이 가능하게 하였다.

뿐만 아니라 수심 30M이상의 대 수심 건설 산업이 저비용으로 더욱 정확한 분석이 가능하게 됨으로서 향후, 대 수심 간척사업 국토확장건설 및 대 수심 해저지반 자원조사, 대 수심 해양발전소, 각종 대 수심 해저건설, 대 수심 해양환경진단 등 첨단로봇기술의 적용을 통한 국내 및 해외 해양시장 가치상승을 견인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배 대표는 “20년을 훨씬 넘는 시간동안 투자하고 개발되어 축적되어진 원자력, 화력, 수력, 해양, 에너지, 국방, 상 하수처리, 의료 및 극한환경에 대응하는 전문로봇들을 통하여 맡은 분야에서 국위를 선양하고 건강한 인류사회에 꾸준히 이바지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020년 8월 3일 동아경제 성창희 기자


지난 15일 공급·임대 따른 MOU…국내 해저지반진단로봇 시장 활성화 본격화

(주)두배시스템(대표 이 배)이 지난 15일, 삼환기업(주)과 해저지반진단로봇의 공급 및 임대에 따른 MOU를 체결, 본격적인 해저지반진단로봇의 국내 시장 활성화가 기대된다.

(주)두배시스템은 해양, 원자력, 석유, 가스, 화학, 먹는 물, 철강, 인명구조, 안전성평가 등의 극한환경분야에서 다양한 융·복합적 환경특성을 고려한 로봇개발을 주도해 왔다. 이 회사는 앞서 국책과제 수행을 통해 국내 최초로 해저지반내부의 지반진단 및 샘플링이 가능한 초대형 해저지반 드릴링진단로봇 개발을 완료한 바 있다.

동사는 삼환기업과 이번 MOU를 통해 드릴링진단로봇 국내 시장의 본격 활성화에 나서게 됐으며, 해저지반 자원조사, 해저건설, 대수심 해양발전소, 해양환경진단, 대수심 간척사업 국토확장 등 첨단로봇기술의 적용을 통한 국내 해양시장 가치상승을 견인할 것으로 기대된다.

(주)두배시스템은 이외에도 지난 2006년부터 한국화학연구원의 안전성평가연구소와 MOU 를 맺고, 세계최초로 100% 투여 성공률을 자랑하는 흡입독성시험로봇(Visual Instillobot)을 개발, 세계특허를 보유하고 있는 첨단로봇 기술 선도 기업이다.

흡입독성시험점적로봇 기술은 지난 2011년도에 발생한 가습기살균제 사망사고의 흡입독성원인규명에 세계 유일의 단시간적인 100% Mouse In-vivo점적투여 성공률로 단시간에 불특정 다수의 흡입시료들의 시험이 가능하게 했다. 당시 안전성평가연구소의 세계 최단의 신속한 분석능력으로 우리 국민의 안도뿐만 아니라 세계학회 및 세계적 권위기관으로부터 극찬을 받게 되었고, 최근에는 세계나노흡입독성시험의 표준장비로 거론되고 있기도 하다.

특히 이 기술은 정확성, 휴대성의 장점을 통해 그동안 흡입독성 시험의 간이적인 시험조차도 엄두를 내지 못했던 학교, 병원 및 중소규모의 식품, 생활용품, 약품등의 회사에서도 저비용의 시험이 가능하게 한 데 의의가 있다.

이 배 대표는 “끊임없는 연구개발을 통해 지구환경변화와 문명의 선진화 등 소소한 분야까지도 놓치지 않고 다양한 분야에 로봇기술을 확대 적용해 나감으로써 인류 사회의 행복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2020년 7월 27일 동아경제 성창희 기자

Dooro

Dooro Coin Official Account

Get the Medium app

A button that says 'Download on the App Store',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iOS App store
A button that says 'Get it on, Google Play',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Google Play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