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둔 밤
반짝이는

모든 이
우러르는

그런 별이 되고 싶었다

결코,
잊혀지지 않는
그런 별이 되고 싶었다

별이 되는 꿈을 꾸었고

빛나길 바랬고
보이길 바랬고
기억되길 바랬다

결국 꿈은 바랬다
오-래 입은 셔츠처럼

그 셔츠를 벗어던지고서야 알았다.

별은
아니, 모든 빛은
제 스스로 타는 중이란 걸

2011.2.20

One clap, two clap, three clap, forty?

By clapping more or less, you can signal to us which stories really stand ou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