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0.09–2016.10.10 나의하루, 아니 이틀

이틀간 여기저기 돌아다니느라 피곤해서 이제서야 포스팅..

2016.10.09 나의 일요일

10:00 기상

chicken sandwich

일어나자마자 배고파서 동생이 가져다 놓은 샌드위치를 반절씩 나눠먹고 오늘 할 일을 확인하고 급히 처리할 일들은 처리를 했다. 오늘은 이것 저것 살게 있어서 쇼핑을 가기로 한 날.

13:00 동대문 현대시티아울렛 쇼핑

동대문이 가까워 일단 동대문으로 와서 아울렛에 있는 국수집에 가서 밥을 먹고 살만한게 있는지 좀 둘러보았다. 인터넷에 검색해보니 내가 가려고 하는 화장품 매장이 없어서 그냥 뭐 있나 아이쇼핑만 하다 나왔다.. 헛걸음 ㅠㅠ

15:30 명동 롯데백화점 쇼핑

결국은 명동 롯데까지 가서 화장품 매장들 둘러보고 미친듯이 사고싶다는 마음만 부풀리고… 그래도 사야할 것만 사서 나왔다. 비싸니까 다음에 면세점에서 사야지 ㅠㅠ….

carrot cake with coffee

생각해 보니 오늘 커피를 아직 마시지 않았다는 생각에 괜찮은 카페를 검색해서 온 곳. 달달한 것도 땡겨서 당근케이크도 주문. 아메리카노가 4500원인데 정말 돈이 아까울 정도. 양도 넘나 적은것 ㅠㅠ 케익은 맛있게 먹었다.
그래도 나름 멀리까지 나왔는데 여유롭게 즐기고 싶어서 한참동안 수다떨고 낄낄거리며 놀다가 집에 들어왔다.

18:00 업무 재개
딱히 한것도 없는데 여기저기 돌아다니다 보니 시간이 한참 지나있었다. 저녁 먹기 전까지 최대한 집중해서 오늘 개발해야하는 부분을 어느정도 진행할 수 있었다.

21:00 늦은 저녁

steak & carbonara

오늘은 남자친구와 텔레파시가 통했는지 둘다 찐한 까르보나라가 먹고싶었다. 집 근처에 파스타집이 꽤 많이 있는데 어디를 갈까 하다가 여기를 택했다. 전에 한번 와봤던 곳인데 돼지 목살로 스테이크를 맛있게 하는 집이다. 하우스와인도 시켜서 함께 하니 행복했다. 입에서 살살녹는다. 근데 보통남자1, 많이먹는여자1 이렇게 둘이서 먹으니 조금 부족하긴 했다.

22:00 사랑하는 사람들과 즐거운 시간

동생이 올 때까지 남자친구랑 게임 방송도 보고 무한도전도 보고 놀다가 동생와서 이것저것 만들어서 맥주 한잔. 오랜만에 솜씨 발휘했는데 사진을 찍지못한게 아쉽다 ㅠㅠ 셋이서 아주 배터지게, 맛있게 먹었다.

2016.10.10 정신없는 월요일

11:00 기상

어제 늦게까지 놀다 자서 느즈막하게 일어났다. 일어나자마자 청소하고 샤워하고 분주히 챙겼다. 동생 친구이자 친한 동생의 졸업 전시회에 가기로 한 날. 미리 사놓은 선물을 챙기고 좋아하는 카페의 콜드브류를 사서 출발!

13:00 점심식사

rice noodles

미분당에 왔다! 엄청 와보고싶었는데…! 정말정말 맛있다.. 인생 쌀국수! 쌀국수가 나오자마자 다들 말을 한마디 없이 뚝딱 해치웠다. 포스팅을 하며 사진을 보니 또 먹고싶어진다..

14:00 졸업 전시회 관람

밥을 먹고 졸업 전시회 하는 곳으로 바로 이동했다. 사실 나는 디자인 쪽은 잘 모르는데 시각, 패키지 디자인이라고 들었다. 퀄리티 굿굿! 나중에 전시 끝나면 달라고해야지.. 완전 내스타일인 것들 찜해놓았다 히히

전시 돌아본 후에 날씨도 너무 좋아서 테라스있는 카페로 고고!
테라스에 앉기에 정말 좋은 날씨였다. 자연광이 너무 좋아서 셀카도 엄청 많이 찍었다 ㅎㅎ 셋이서 티타임~

16:30 오늘의 업무 시작

오늘 일정으로 인해 저녁이 다 되어서야 자리에 앉았다. 할 일도 태산인데 이번주 사촌언니 결혼식으로 지방 내려가야할 일이 있어서 비행기표와 스케쥴 때문에 처리해야할 일이 늘어났다. 차근차근 일들을 처리하고..

20:00 저녁식사

엄마랑 통화하다가 탕수육 먹는다는 얘기를 듣고 먹고싶어져서 간 중국집. 깔끔하고 음식도 맛있었다. 가까워서 자주 가게 될 것 같은 예감..

21:00 업무 재개

오늘은 정말 할 일이 많은데 시간이 부족해서 정신없이 일을 했다. 시간이 없었던 것 치고는 집중해서 빡세게 해서그런지 그렇게 일이 밀리진 않아 다행이다.

1:00 드라마 보며 포스팅

원래는 맨날 집에 틀어박혀서 일만하는데 요즘 계속 나갈일이있어 돌아다녔더니 금방 피곤해졌다. 내가 좋아하는 혼술남녀 보며 포스팅… 오늘은 일찍 잠들 것 같다. 내일은 하루종일 일만 해야한다 ㅠㅠ 내일도 화이팅!

Like what you read? Give Hyoeun Kim a round of applause.

From a quick cheer to a standing ovation, clap to show how much you enjoyed this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