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24.

차가 너무 더러워서 왠지 병균이 드글거릴것 같은 느낌이라

벼르고 벼르다가 스팀 세차 (내부) 까지 완전 거금들여서 다 해놓고 나니

뭐 깨끗하긴한데

돈값은 못하네.

그나저나 어딜가나 마스크에 선그라스 쓰고 다니니 사람들이 자꾸 쳐다본다.

저는 연예인이 아니에요. 환자일뿐이에요.

그냥 이참에 시커먼 마스크라도 구비해야 하나 잠시 고민.

One clap, two clap, three clap, forty?

By clapping more or less, you can signal to us which stories really stand ou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