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솜씨가 일반인은 아니라 생각했었는데 역시 작가셨군요. 잘 읽고있습니다.
Jim Kim
11

읽어주셔서 감사드리고 이렇게 기분 좋은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 ‘작가'라는 말이 너무 거창해보이나요? 취미로 글을 쓰고 있어요, 언젠가는 전문적으로 제 글을 어딘가에 출판할 수 있기를 바라며 :)

Show your support

Clapping shows how much you appreciated Jieun Choi’s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