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브리어로 야민은 오른쪽을 스몰은 왼쪽을 의미한다. 좌우에 대한 느낌은 우리말과 히브리어가 비슷하면서도 조금 다르다.

구약성경은 인간적 한계를 적나라하게 묘사할 때가 있다. 하느님 백성이 서로 다툰 이야기도 많이 전하는데, 벤야민 지파와 나머지 지파가 싸운 이야기도(판관 19–20장) 그중에 하나다. 그런데 이 이야기에는 특이하게도 “왼손잡이 정병 칠백 명”이 등장한다. “그들은 모두 머리카락 하나 빗나가지 않게 맞히는 돌팔매꾼”(판관 20,16)이다. 좌완(左腕) 투수가 훨씬 정확하다는 기록은 이곳 외에 전혀 등장하지 않으니 참으로 특이한 기사라고 아니할 수 없다.

야민은 남쪽을 스몰은 북쪽을 가리키기도 하는데, 이런 용법은 우리말에 없다. 얼굴을 해 뜨는 동쪽에 두면 왼손은 북쪽을 오른손은 남쪽을 가리키니, 고대 셈족의 사람들은 동쪽을 바라보며 살았던 사람들인 것 같다. 남쪽은 따뜻하고 풍요로운 법이다. 그래서 야민(오른쪽)은 풍요롭고 넉넉하다는 의미까지 얻게 되었다. 현대 아라비아 반도 맨 남쪽에 위치한 나라 이름이 예멘(Yemen)이다. 예멘과 야민은 어근이 같은 말이다.

■ 왼쪽과 오른쪽을 가리다

이집트에서 탈출할 때 이스라엘 자손들이 바다 가운데로 마른 땅을 걸어 들어가자 “물은 그들 좌우에서 벽이 되어 주었다.”(탈출 14,22) 이 장면은 마치 우리 인간의 운명을 가리키는 것 같다. 하느님이 제시해 주신 길을 올바로 걸어갈 때 하느님께서는 우리를 좌우에서 지켜주실 것이다. 이 기적을 체험한 모세는 주님이 명령하신 길에서 오른쪽으로도 왼쪽으로도 벗어나지 말라는 당부를 여러 번 남겼다(신명 2,27; 17,11.20). 좌파든 우파든 너무 지나쳐 정도(正道)에서 벗어나면 하느님 눈에 들지 못할 것이다.

Like what you read? Give ‘먼길’ 주원준 a round of applause.

From a quick cheer to a standing ovation, clap to show how much you enjoyed this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