습작들13–2017.03.12

저는

비교적

신발끈을 꼭꼭 매요

그 사람이 언젠가

세상에

그렇게 매듭이 긴 사람은 처음 봤어요

이젠 어디서

그런 사람 만나면

당신 생각이

날 거예요

라고 말했고

그게 아니라

제가

매듭을 묶을 때 마다

그 사람 말이

제 일이 되었어요

Show your support

Clapping shows how much you appreciated 김포포’s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