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Victoria Secret을 꿈꾸는 소울부스터
(http://www.soulbooster.co.kr)에서 마케터를 찾습니다.

박수영 대표

[ 우리의 시작에 대하여 ]
 
 한국의 여성들은 엄마와 딸이 같은 브랜드의 속옷을 입습니다. 이는 곧 수십년간 이 시장에 얼마나 혁신이 부족했는지를 보여주는 단적인 현상이기도 합니다. 1950년대에 시작한 속옷 업체 대여섯곳이 아직까지의 시장을 리드하고 있지만, 젊은 고객들의 만족도는 해가 지날수록 낮아지고, 그러다보니 속옷이라는 카테고리에 대한 소비자들의 눈높이 자체가 낮아지고 있음을 느낍니다.
해외여행 가는 친구들에게 Victoria Secret에서 속옷 구매를 부탁하는 일이 젊은 층에서는 매우 흔한 일이 되어 버렸습니다. 우리는 아직도 오프라인 가판대에서, 홈쇼핑에서, 엄마가 입었던 옛날 스타일의 속옷이 소비되는 이 시장을 바꿔보려고 2016년 하반기부터 준비해왔습니다. 여성 속옷 시장은 지난 50여년간 별다른 혁신이 없었던, 소비 지출 규모 기준으로 국내에서만 1.5조원에 달하는 거대한 시장입니다. 우리는 여기서 시작합니다.

[ 지금까지 해왔던 일들에 대하여 ]
 
 작년 하반기부터 이 사업을 준비해왔습니다. 옷을 만드는 일은 겉보기와는 다르게 쉬운 일이 아니었습니다. 특히 피부에 직접 닿는 속옷은 저희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제조 과정이 복잡하고 고려해야 할 사항들이 많았습니다. 한국과 중국에 있는 수많은 샘플실, 디자인 하우스, 제조 공장을 발이 닳도록 두드리고 또 두드리며 생산의 기반을 마련하였고, 이제 준비가 되었습니다. 공장 사장님과 기울인 술잔만 해도 방 한가득 쌓일 정도이니, 이러한 노력들이 우리가 만들어내는 제품에 하나하나 녹여져 있을 것입니다. 
 
 또한 기존과는 전혀 다른 방식으로 고객을 만날 것입니다. 한국의 여성 속옷 시장은 아직도 대부분 오프라인 매장이나 홈쇼핑 같은 전통 채널에 의존하고 있습니다. 수많은 백화점이 도산하고 그 자리를 전자상거래 업체인 아마존이 대신하고 있는 요즘과 같은 세상에, 아직도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 여성 속옷을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는 채널이 떠오르지 않는다는 것은 정말 아이러니한 일입니다. 우리는 모바일을 통해 고객을 만납니다. 
 
 이제는 진부한 단어가 되어버린 빅데이터도 활용합니다. 다양한 고객 정보를 취합하고 가공하여 그 사람이 원하는 바를 정확히 추천해주는 알고리즘을 설계하고 이를 통해 고객의 만족도를 높입니다. 다른 산업에서는 당연한 일들이 때론 특정 산업에서는 혁신이 됩니다. 우리는 데이터 분석에 기반한 제품 추천 알고리즘을 여성 속옷 분야에 도입하는 첫 번째 회사가 될 것입니다.

[ 소울부스터라는 브랜드에 대하여 ]
 
 여성들이 생각하는 멋진 스타일은 체형, 속옷, 겉옷의 3가지 요소가 결합된 지점에서 탄생합니다. 체형을 위해 누군가는 운동을, 다이어트를, 성형수술을 합니다. 겉옷을 위해 수많은 쇼핑몰들을 방문해보면서 이미지를 캡쳐하여 저장하고, 또 자기 전까지도 고민합니다. 하지만 속옷은 그렇지 않았습니다. 우리는 속옷이 스타일의 시작이자 체형의 보완 지점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원피스를 입고 데이트를 나가는 상황에서 내가 입어야 하는 속옷과 집에서 편하게 입을 수 있는 속옷은 당연히 달라야 합니다. 내 체형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원하는 겉옷 스타일과 매칭되는 그 연결고리에 대한 현명한 판단이 멋진 스타일을 만드는 시작이 됩니다. 소울부스터가 생각하는 우리의 브랜드는 이러한 상상에서 시작됩니다.

[ 우리의 큰 꿈에 대하여 ]
 
 속옷을 패션으로 정의해서 이 산업을 바꾼 Victoria Secret은 미국에서 태어났습니다. 우리는 아시아에서 시작하는, 모바일 네이티브 플랫폼으로 시작되는, 데이터와 감성이 결합된 Next Generation 여성 속옷 브랜드가 나올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고 있다고 믿습니다.

[ 우리가 찾는 마케터에 대하여 ] 
 
 마케팅은 테크닉이 아니라 고객과 제품에서 시작됩니다. 오랜 직장 경력이 아니라 깊게 고민한 결과에서 나오는 통찰이 중요합니다. 회사의 크기가 아니라 회사가 지향하는 바에 공감해야 합니다. 풀고자 하는 문제에 매력을 느끼고, 꾸고 있는 꿈에 반해야 합니다.
 
 소울부스터의 마케터에게는 정식 런칭을 앞두고 마케팅의 A to Z를 모두 경험해볼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됩니다. 고객들에게 우리 브랜드를 설명하고, 채널을 구조화하며, 컨텐츠를 기획합니다. 고객의 페르소나를 상상하고, 이에 맞추어 시장을 분석하며, 마케팅 전략을 수립합니다. 이와 같은 큰 그림은 세상에 없었던 새로운 시장이 됩니다. 또 컨텐츠를 기획하고, 생산하고, 유통한 뒤 그 효과를 정량적인 지표들로 관리하여 개선점을 찾아냅니다. 이러한 스케치는 시장의 반응이 되어 고객의 응답으로 돌아옵니다. 마케팅을 꿈꾸고, 상상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이것을 현실로 만들 힘이 있습니다. 소울부스터의 마케터는 CEO와 함께 속옷시장을 분화 시키며, 재편하는 고민을 공유합니다. 
 
 물론, 이러한 경험적 즐거움은 일자체의 고됨과 함께 할 것입니다. 우리는 회사가 단점 없이 장점만 있다고 거짓말하지는 않겠습니다. 회사가 현재 놓여있는 스테이지에서 제공해줄 수 있는 경험들이 내가 찾고 있던 기회라면 연락주십시오. 나이, 성별, 이전 경력, 갖춰야 하는 스킬 등은 전혀 중요하지 않습니다. 이 구인 공고글이 당신의 가슴을 뛰게 만들었는지가 우리에게는 가장 중요한 기준입니다.
recruit@soulbooster.co.kr 로 자신을 설명해줄 수 있는 자유 양식의 이력서나 자기소개서를 보내주십시오. 직접 연락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Show your support

Clapping shows how much you appreciated Sooyoung Park’s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