풋내기 창업자의 스타트업 창업하기 11화 — 해외시장 진출

gary
gary
Nov 8, 2020 · 7 min read
Image for post
Image for post

페북의 MAU 그래프입니다. 2004년 2월에 창업한 페북은 3년만에 MAU가 12백만명을 달성합니다. 당근마켓이 창업 5년반에 이룬 MAU 입니다. 하지만 페북은 2008년부터 사용자가 비약적으로 증가하기 시작합니다. 2008년에 1억명이 넘더니 그 다음해는 3억명, 그 다음해는 6억명을 넘어갑니다. (참고로 2020년 페북 MAU는 무려 27억명입니다)

카카오톡이 2010년에 출시해 10년 지난 시점에 MAU 4천만명을 넘지 못하는 걸 감안하면 엄청난 성장입니다. 페북과 카톡이 사용자수에서 이렇게 차이가 나는 이유는 바로 글로벌 시장입니다.

Image for post
Image for post
글로벌 시장에서 SNS 서비스의 시장점유율

글로벌 소셜 네트워크 시장에서 2008년 페북의 점유율은 7%에 불과했습니다. 2010년말에는 62%까지 급상승합니다. 2008년~2010년은 페북이 글로벌 시장에서 폭발적으로 성장한 시기이기도 합니다.

2011년 구글이 뒤늦게 소셜 네트워크 시장의 중요성을 깨닫고 구글+를 출시했을 때 페북의 미국시장 점유율은 이미 63%였습니다. 구글은 페북의 점유율을 뺏어오기 위해 전사적인 리소스를 퍼부었지만 페북은 이미 미국 및 글로벌 시장에서 견고한 네트워크를 구축한 이후였습니다. 물론 페북도 이 시기에 엄청난 위협을 느껴 전사적인 Lock down(전원 야근모드)을 선포하고 3달동안 미친듯이 달렸다고 하더라구요.

당근마켓의 해외진출은 하나의 이벤트에서 시작되었습니다. 바로 2019년 7월에 라인이 당근마켓 앱을 그대로 베껴서 베트남에 출시한 사건입니다. 그때는 화도 많이 났지만 동시에 위기의식을 많이 느꼈습니다. 라인 뿐만 아니라 자본력을 앞세운 다른 글로벌 it 회사가 유사한 행동을 하지 않으리라는 보장이 없기 때문입니다. 라인은 그나마 네이버 자회사라 SNS나 언론에 하소연이 가능했지만 다른 외국 기업이 같은 행동을 할 경우는 속수무책으로 당할 수 밖에 없다는 판단이었습니다.

이러다가는 해외 시장을 다 뺏길 수 있다는 위기 의식 하에 사내에 글로벌TF가 생기게 되었고 3달 안에 글로벌 앱 출시라는 목표를 가지고 글로벌 앱을 만드는 동시에 진출할 국가도 선정하게 되었습니다.

국내 유저만 고민하고 4년간 만든 앱을 3달 안에 글로벌 버전으로 탈바꿈 시키는 일은 상당히 큰 도전이었습니다. 번역부터 시작해서 해외 서버 세팅까지… 지금 생각하면 이 일을 어떻게 3개월 안에 했나 싶을 정도로 많은 일을 해야했습니다. 물론 이런 고생이 결국 해외에서 성공을 해야 의미가 있겠지만요.

3개월 동안 한 일을 정리해보면 대략 아래와 같습니다. (그때 TF멤버분들이 워낙 고생을 많이해서 각 항목 밑에 동료분들의 이름으로 고마운 마음을 표시했으니 양해바랍니다. )

국가선정

번역

앱 개발

작명 및 현지화

또한 당근이도 빼야했습니다. 설문조사를 통해 알게 되었는데 영국 성인들은 귀여운 스티커를 채팅에서 거의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오로지 기본 이모티콘만 사용하더라구요. 당근이 스티커를 보여줬을때 영국인들의 첫인상은 ‘유치하다' ‘애들거 같다.’ ‘일본 만화가 생각난다' ‘아시아적이다' 라는 충격적인 반응이 나왔습니다.

또한 글쓰기 버튼 디자인과 사진 첨부 UI도 영국인들에게 더 명확한 디자인으로 바꾸어야 했습니다. 참으로 신기하면서 이해할 수 없는게 한국인들에게는 너무나 명확한게 영국인들에게는 애매한 디자인이 꽤 많았습니다. 결정적으로 매너온도도 이해하지 못했습니다. 기본적으로 왜 온도를 매너와 결부시키는 지를 이해하지 못했고, 앱에서 36.5도를 봤을때 영국인들은 우리동네 기온을 알려주는구나 라고 이해하는 웃지 못할 헤프닝도 있었습니다. (Thanks to Lucy & Rachel)

해외 서버세팅

Seeding(초기유저 모으기)/마케팅

어쨋든 이런 노력 끝에 2019년 11월에 KARROT 앱이 영국 Southampton이라는 도시에 첫 진출을 하게되었고 현재는 영국의 10여개 도시, 캐나다 London, 미국 Manhattan에서 성장하기 위해 고군분투 중입니다.

지금도 당근마켓은 글로벌 마케팅 디자이너, BD, PM분들을 모시고 있으니 관심있으신 분은 여기를 확인해주세요.

당근마켓 팀블로그

당근마켓은 동네 이웃 간의 연결을 도와 따뜻하고 활발한 교류가 있는 지역 사회를 꿈꾸고 있어요.

gary

Written by

gary

mobile, internet, social media, N42

당근마켓 팀블로그

당근마켓은 동네 이웃 간의 연결을 도와 따뜻하고 활발한 교류가 있는 지역 사회를 꿈꾸고 있어요.

gary

Written by

gary

mobile, internet, social media, N42

당근마켓 팀블로그

당근마켓은 동네 이웃 간의 연결을 도와 따뜻하고 활발한 교류가 있는 지역 사회를 꿈꾸고 있어요.

Medium is an open platform where 170 million readers come to find insightful and dynamic thinking. Here, expert and undiscovered voices alike dive into the heart of any topic and bring new ideas to the surface. Learn more

Follow the writers, publications, and topics that matter to you, and you’ll see them on your homepage and in your inbox. Explore

If you have a story to tell, knowledge to share, or a perspective to offer — welcome home. It’s easy and free to post your thinking on any topic. Write on Medium

Get the Medium app

A button that says 'Download on the App Store',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iOS App store
A button that says 'Get it on, Google Play',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Google Play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