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OS Network Foundation

Creating Positive Sum Games for Public Goods on EOS

Pomelo as a Mechanism for Funding Public Goods

Korean and Chinese text is available following the English Version.

EOS is about to demonstrate its truly sustainable and decentralized model for building public goods for the open web. Open Source Software (OSS) is a public good and its funding is one of the information age’s most critical, yet unsolved coordination problems.

Through direct investments, sponsored working groups, Eden(s), and Pomelo, the ENF is strategically taking a multi-pronged approach to allow us to all work together as a unified EOS community to create positive sum games that will lead to EOS maturing into the best-in-class blockchain ecosystem that we’ve always expected it to become.

What is a Public Good?

In economic parlance, a “public good” refers to anything that is both non-excludable and non-rivalrous. When something is non-excludable, it means that it would be extremely difficult to stop someone from using the good, such as clean water, roads, or public parks. Non-rivalrous means that it is abundant and that one person’s use of the good doesn’t substantially reduce the amount left for someone else. For example, if a country has clean air, it cannot stop some of its citizens from breathing it and a citizen breathing clean air doesn’t take away air from another citizen, so therefore, the cost of providing clean clean air to one of its citizens is the same as providing it to all of them. Public goods are critical for a society to thrive as they set the underlying infrastructure that enables others to expand and grow upon.

Public goods are notoriously underfunded due to their difficulty in capturing value compared to private goods. Free markets work well for private goods because they’re excludable and rivalrous nature means that those who pay for them get to enjoy the benefits from them and those who don’t do not.

Public goods have weak value capture mechanics because even after funding their creation with time and/or money, anyone else can then take advantage of it as well. This creates a positive externality, also referred to as a “free rider” problem, in which a person can take advantage of a public good without ever paying for it. Additionally, if a market price were to reflect the cost of producing certain public goods, it would be too high compared to the benefit provided to any single individual. For example, having to finance and construct your own road so that you can commute between two towns to get to work everyday would be very unlikely to ever pay itself off during a single person’s lifetime.

In everyday society, public goods are often funded by sovereign institutes that rely on their citizens’ trust in the governing body to enable a collective pooling of resources to aid the community as a whole. Governments collect taxes and use those taxes to build roads, subsidize healthcare or fund education. The core idea behind such systems is that public goods can be managed more efficiently when resources are pooled rather than exploited individually.

EOS has gone through different stages of development since its launch in June 2018. At first, most of the funding that was made available on-chain was sent to entities (BPs) to deploy and use as they wished. We saw a growth phase where tools, applications and communities were created, but this decentralized funding mechanism lacked coordination to do “big things” and had very little embedded accountability.

The network then organically shifted the pendulum in the opposite direction and essentially shifted funding away from those entities back to token holders directly. This period saw stagnation in the development of tools and communities, but also strengthened the underlying security of the network as we saw a massive increase in the percentage of the network’s tokens that began staking.

We’re now entering a third phase where the pendulum once again begins to swing the other way, but in a controlled and overseen manner. Centralization born out of decentralization.

Public Goods on EOS

There are many things that we can all agree we want and need for EOS that would significantly improve the entire ecosystem, but nevertheless they’ve remained underfunded, or even worse, not funded at all. Improvements to UX/UI for better user onboarding, resource management, developer tooling, more robust APIs and history solutions, marketing, and educational materials are all examples of areas of improvement that we’ve always known are needed for EOS to thrive, but yet they’ve continued to lack the financial support required for that to happen.

These could all be considered public goods within the EOS ecosystem as they are non-excludable and non-rivalrous. As a result, the costs required to implement such solutions are very unlikely to cover the costs of creating them in the first place. It cannot, therefore, be provided via market mechanisms and instead requires subsidies from an alternative funding mechanism that can support public goods.

So who is responsible within EOS for funding the public goods equivalent of bridges, electrical grids, libraries, and public access media? Who will build the roads?

The EOS community’s inability to fund our most critical public goods has been due to the lack of two key components which had been absent until recently: coordination and pooled resources. EOS is the only high market cap chain that has a Foundation born out of decentralization and that is fully accountable to the network itself. The efficiency with which it will be, and already is, able to allocate and coordinate funding towards public goods is what is most needed to support the EOS ecosystem development at this stage. Funding developers, businesses and individuals to build on EOS, but in an accountable and transparent manner will bring about even more benefits than what we saw in the first chapter of EOS, while ensuring the funds are deployed in a strategic and coordinated fashion.

Pomelo as a Mechanism for Funding Public Goods

Pomelo is an open-source platform that will become a self-funded, community-driven portal designed to fund EOS-based projects using a quadratic funding mechanism. Quadratic Funding (QF), which was first introduced by Vitalik Buterin and has been adopted by Gitcoin and clr.fund on Ethereum, has proven to be the mathematically optimal way for funding public goods in a democratic community where the number of contributors matters more than the actual amount funded. Pomelo is the EOS equivalent of Gitcoin for funding public goods within the EOS ecosystem.

https://www.youtube.com/watch?v=HJljTtLnymE

At the core of quadratic funding is its matching pool. A matching pool is a pool of money that is funded by the matching partners like the EOS Network Foundation (ENF). Matching partners are companies, individuals or even protocols supporting public goods projects. The funds collected in the matching pool are then used to magnify individual donations to grant proposals by using the quadratic funding formula where the amount received by the project is proportional to the square of the sum of the square roots of contributions received.

Quadratic Funding Formula

In more simple terms, this means that quadratic funding creates amazing incentives for smaller contributors over the bigger ones. An individual supporting a project would see diminishing returns on bigger contributions, with the small contributions getting the highest matches percentage-wise. To better understand the concept of quadratic funding, see the example below.

You may also visit Quadradic Funding for the World or wtfisqf.com to gain a better understanding of QF.

EOS Network Foundation as a Pomelo Matching Pool Partner

The launch of Pomelo is imminent and the ENF is committed as a matching pool partner to ensure its success in supporting developers, businesses and individuals to grow and mature the EOS ecosystem.

The ENF made a formal commitment to donate $500,000 to the first season of Pomelo. This capital will be distributed across all proposals made using the quadratic formula to allow the EOS token holders themselves to dictate how the public goods funding is to be allocated rather than the ENF itself. The ENF will continue to focus on high level, high impact initiatives while empowering the EOS community to also work independently towards a unified vision. We are steadfast in our commitment to increase our contributions over time as the system matures and attack vectors are minimized after each iteration.

The results from each season of Pomelo will assist in once again making EOS a thriving ecosystem. I cannot wait to see what the community comes up with in their proposals. To help generate some ideas, I’d like to share a few examples of successful projects within the Ethereum ecosystem whose success was made possible by quadratic funding:

  • BanklessNewsletter, Podcast, and YouTube channel that educates the blockchain ecosystem and was able to grow its email subscriber base to 30,000 thanks to the support from Gitcoin QF.
  • EthHubFundamentals-focused, open source, community-driven Ethereum research and resources hub that aims to educate the Ethereum ecosystem.
  • OpenEthereum (ex-Parity client) — Community project building the Ethereum client on Rust.
  • ArchiveNode.ioFree service provided where developers are provided with free access to Ethereum archive nodes.
  • Ethereum MagiciansThe Fellowship of Ethereum Magicians is a community of Ethereum contributors who help move the protocol and related tech forward, facilitate communications among developers and teams in the wider community. Examples include developing smart contract standards for NFTs, DeFi, and L2s through coordinating with Ethereum core devs, dApp devs, researchers, and other stakeholders on proposed solutions.

I hope to see similar proposals being made to Pomelo. These are just a small handful of great examples of public goods and I highly recommend everyone who is planning to apply for funding on Pomelo to do their own research on Gitcoin.

By its design, quadratic funding incentivizes every member of the community to fund the public goods they want to see in direct proportion to how useful they think it will be to themselves and the community. With Season 1 of Pomelo right around the corner, I cannot wait to see what the community comes up with in their proposals to deliver on public goods for the EOS ecosystem.

EOS is rapidly becoming an ecosystem full of limitless opportunities and the EOS comeback story is building up to become one for the ages!

-Yves

Chinese

EOS基金会携手Pomelo:建设公共基础,激发网络价值

EOS具有真正意义上的可持续性和去中心化基因,作为开放网络,它即将释放潜力建立更多面向社区的公共产品。

开源软件是一种公共产品基础,但资金问题是信息时代最关键但尚未解决协调的问题之一。

通过直接投资、赞助的工作组、EdenOS和Pomelo,EOS网络基金会正在战略性地采取多管齐下的方法,让我们作为一个统一的EOS社区一起工作,释放正和博弈力量,使EOS成长为我们一直期望的一流区块链生态系统。

什么是公共基础产品?

在经济学术语中,公共物品指的是任何具有非排他性和非竞争性的东西。当某样东西是非排他性的,它意味着要阻止某人使用该物品是非常困难的,例如清洁的水、道路或公共公园。

非排他性意味着它是丰富的,一个人对该物品的使用不会大大减少留给其他人的数量。例如,如果一个国家有干净的空气,它不能阻止一些公民呼吸它,一个公民呼吸干净的空气不会夺走另一个公民的空气,因此,向一个公民提供干净的清洁空气的成本与向所有公民提供的成本是一样的。

公共产品对于一个社会的繁荣是至关重要的,因为它们建立了基本的基础设施,使其他社会能够扩大和发展。

与私人物品相比,公共物品由于难以获取价值,所以往往会有资金不足的问题。自由市场对私人物品的运作很好,因为它们的可排斥性和竞争性意味着那些为它们付钱的人可以享受到它们的好处,而那些不付钱的人则不能。

公共物品的价值获取机制很弱,因为即使在用时间、金钱为其创造提供资金后,其他任何人也可以利用它。这就产生了一个正外部性,也被称为 “免费搭车 “问题,即一个人可以利用公共物品而不为其付费。

此外,如果市场价格反映了某些公共产品的生产成本,那么与提供给任何一个人的利益相比,它将是太高了。例如,为了让你每天能在两个城镇之间通勤,必须资助和建造自己的道路,这在一个人的一生中是很难还清的。

在日常社会中,公共产品通常由主权机构提供资金,这些机构依靠公民对管理机构的信任来实现资源的集体汇集,以帮助整个社区。政府收集税收,并使用这些税收来建设道路,补贴医疗保健或资助教育。这类系统的核心思想是,当资源被集中起来而不是被单独利用时,公共产品可以得到更有效的管理。

EOS自2018年6月推出以来,经历了不同的发展阶段。起初,链上提供的大部分资金被送到实体(BPs),让他们按自己的意愿部署和使用。我们看到了一个增长阶段,工具、应用程序和社区被创建,但这种分散的资金机制缺乏协调,无法做 “大事情”,而且很少有嵌入式的问责制。

然后,网络有机地将钟摆转向相反的方向,并基本上将资金从这些实体直接转移到代币持有人。这一时期,工具和社区的发展停滞不前,但也加强了网络的基本安全,因为我们看到网络的代币中开始抵押的比例大量增加。

我们现在正进入第三个阶段,钟摆再次开始向另一个方向摆动,但却是以一种受控和受监督的方式。集中化诞生于去中心化。

EOS上的公共基础产品

有许多我们都同意的事情,我们希望并需要EOS,这将大大改善整个生态系统,但尽管如此,他们仍然资金不足,甚至更糟的是,根本没有资金。改进用户体验/用户界面,以改善用户入职、资源管理、开发者工具、更强大的API和历史解决方案、市场营销和教育材料,这些都是我们一直知道的改进领域,是EOS蓬勃发展所需要的,但它们却一直缺乏所需的资金支持。

这些都可以被认为是EOS生态系统中的公共产品,因为它们是不可排他的和非竞争性的。因此,实施此类解决方案所需的成本很可能无法覆盖首先创建这些解决方案的成本。因此,它不能通过市场机制来提供,而是需要从一个可以支持公共产品的替代资金机制中获得补贴。

那么,在EOS内部,谁来负责资助相当于桥梁、电网、图书馆和公共接入媒体的公共物品?谁来修建道路?

EOS社区无法为我们最关键的公共产品提供资金,是由于缺乏两个关键的组成部分,而这两个组成部分直到最近都没有:协调和集中资源。EOS是唯一的高市值链,它有一个诞生于去中心化的基金会,并对网络本身完全负责。它将会而且已经能够为公共产品分配和协调资金的效率,是现阶段支持EOS生态系统发展最需要的东西。资助开发者、企业和个人在EOS的基础上发展,但以负责任和透明的方式,将带来比我们在EOS第一章中看到的更多好处,同时确保资金以战略和协调的方式部署。

Pomelo作为资助公共产品的机制

Pomelo是一个开源平台,将成为一个自筹资金、由社区驱动的门户网站,旨在利用四次方筹资机制为基于EOS的项目提供资金。四次方筹资(QF)由Vitalik Buterin在2018年首次提出,并被以太坊上的Gitcoin采用,已被证明是民主社区中资助公共产品的数学最佳方式,其中贡献者的数量比实际资助金额更重要。Pomelo是相当于Gitcoin的EOS,用于资助EOS生态系统内的公共产品。

Quadratic资金的核心是其匹配池。匹配池是一个资金池,由EOS网络基金会(ENF)等匹配伙伴出资。匹配伙伴是公司、个人,甚至是支持公益项目的协议。

然后,匹配池中收集的资金被用来放大个人捐款,通过使用二次元资助公式,项目收到的金额与收到的捐款平方根之和的平方成正比。在更简单的术语中,这意味着四次方资助为较小的贡献者创造了惊人的激励,而不是较大的贡献者。

支持一个项目的个人将看到更大的捐款回报递减,而小的捐款按百分比得到最高的匹配。为了更好地理解二次元资金的概念,请看下面的例子。你也可以访问Quadradic Funding for the World或wtfisqf.com来更好地了解它的运作机制。

EOS网络基金会成为Pomelo合作伙伴

Pomelo的推出迫在眉睫,ENF承诺作为匹配池合作伙伴,确保其成功支持开发者、企业和个人,使EOS生态系统发展和成熟。ENF正式承诺为Pomelo的第一个赛季捐赠50万美元的资金。

https://twitter.com/EosNFoundation/status/1451885071007428614?s=20

这笔资金将被分配到所有使用二次方程的提案中,让EOS代币持有人自己决定如何分配公共物品资金,而不是ENF本身。ENF将继续关注高水平、高影响力的倡议,同时授权EOS社区也可以独立工作,实现统一的愿景。

我们坚定不移地承诺,随着系统的成熟和每次迭代后攻击载体的最小化,我们的贡献将逐渐增加。

Pomelo每一季的成果将有助于再次使EOS成为一个繁荣的生态系统。我迫不及待地想看到社区在他们的建议中提出什么,为了帮助产生一些想法,我想分享一些以太坊生态系统中成功项目的例子,这些项目的成功是由四元组资金促成的。

我希望能看到类似的提案被提交给Pomelo。这些只是一小部分优秀的公共产品的例子,我强烈建议每一个打算在Pomelo上申请资金的人都要对Gitcoin做自己的研究。

Bankless:教育区块链生态系统的通讯、播客和YouTube频道,由于Gitcoin QF的支持,其电子邮件订阅者的数量得以增长到30000人。

EthHub:以基础知识为重点的、开源的、社区驱动的以太坊研究和资源中心,旨在教育以太坊生态系统。

OpenEthereum(前Parity客户端):在Rust上建立Ethereum客户端的社区项目。

Ethereum Magicians:一个由以太坊贡献者组成的社区,他们帮助推动协议和相关技术的发展,促进开发人员和团队在更广泛的社区中的沟通。例如,通过与以太坊核心开发者、DApp开发者、研究人员和其他利益相关者就拟议的解决方案进行协调,为NFTs、DeFi和L2s制定智能合约标准。

ArchiveNode.io:提供的免费服务,开发人员可以免费访问以太坊档案节点。

根据其设计,资金激励社区的每个成员为他们希望看到的公共产品提供资金,与他们认为对自己和社区的有用程度成正比。随着Pomelo第一季的到来,我迫不及待地想看看社区在为EOS生态系统提供公共产品方面提出了什么建议。

EOS正在迅速成为一个充满无限机遇的生态系统,EOS的回归故事正在形成,更多EOS生态精彩,敬请期待EOS网络基金会后续动态。

-Yves

Korean

참여자 모두가 윈윈하는 EOS 만들기

이오스는 지속가능하고 탈중앙화된 방식으로 커뮤니티 참여자 모두가 윈윈하는 오픈 웹으로 거듭나고 있습니다.

오픈 소스는 공공의 이익을 극대화하는 정보화 시대의 가장 중요한 한 축임에도 불구하고, 그것을 위한 자금 조달은 늘 쉽지 않았습니다.

ENF는 직접 투자, 워킹 그룹, 그리고 에덴, 포멜로를 통해 다방면의 접근을 전략적으로 취해나가며, 커뮤니티 구성원 모두가 하나 된 EOS 커뮤니티로서 서로에게 윈윈게임이 가능한 환경을 만들어내고자 합니다. 이를 통해 EOS가 커뮤니티가 오랫동안 꿈꿔왔던 최강의 블록체인 생태계로 거듭날 수 있게끔 말입니다.

공공의 이익

경제학 용어로 ‘공공재’란 비배제성과 비경합성의 성질을 띤 것들을 말합니다. 여기서 비배제성이란 한 개인이 물이나 도로, 공원 같은 공공의 재화를 사용하지 못하게 막을 수 없는 성질을 뜻합니다. 그리고 비경합성란 특정 재화가 너무 풍부해서, 누군가 그것을 쓴다고 해도 다른 사람이 쓸 몫은 여전히 많은 그러한 성질을 말합니다. 예를 들어 어떤 나라의 공기가 무척 깨끗하다고 쳐볼까요? 그 나라는 특정 시민더러 그 공기를 마시지 말라고 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그 시민이 공기를 마신다고 해서 다른 시민이 마실 공기가 줄어드는 것이 아니니, 그 깨끗한 공기를 한 시민에게 공급하는 비용은 다른 모든 시민에게 그 공기를 제공하는 비용과 같습니다. 공공재는 한 사회가 기반시설을 다져나가며 번성하고 성장하는 데에 있어서 필수적인 요소입니다.

공공재는 사적재에 비해 가치 확보가 어렵기 때문에(역자 주:매출 등을 발생시키기 어렵기 때문에) 늘 기금 부족에 허덕입니다. 반면에 사적재는 자유시장체제에서 아주 잘 굴러가는데 그건 사적재가 배재성과 경합성을 띠기 때문입니다. 이는 즉 돈을 낼 능력이 있는 사람들이 사적재가 주는 혜택을 누리게 되며 능력이 없는 이들은 누리지 못한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공공재는 근본적으로 그 유지비나 개발비를 충당하기 어려운 속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시간과 돈을 투자한 건 후원자들인데 투자하지 않은 사람들까지 그 혜택을 누릴 수 있기 때문입니다. 여기서 ‘무임승차’ 문제라는 양(positive)의 외부효과가 생겨나는데, 비용을 지불하지 않고도 공공재를 이용하는 이가 나타날 수 있는 것입니다. 하지만 모두에게 그 혜택이 돌아가는 공공재에 가격이 매겨진다면, 그 가격은 개별 이용자가 그 공공재를 통해 누리는 혜택의 크기 비해 지나치게 높기 쉽습니다. 한 사람이 매일 A 마을에서 B 마을까지 출근하는 데 이용할 도로를 건설하고 그 비용까지 지불했다고 한다면, 그 사람이 투자금을 회수하기란 한평생 불가능할 것입니다.

현대 사회에서 공공재에 투자하는 주체는 대게 (정부 등과 같은) 주권기관입니다. 공동체의 대변 기관으로서 자신을 신임하는 시민들의 신뢰에 기대 공공 기금을 모으고 그를 집행해 공동체가 필요로하는 공공재에 자금을 투입하는 것입니다. 정부가 세금을 모으고 그 세금으로 도로를 깔고 의료보험과 교육을 지원하는 것 등이 그 예입니다. 이러한 시스템의 기저에는 자원을 개개인에서 끌어모았을 때보다 통합해서 사용할 때 공공재가 더 효율적으로 운영된다는 핵심 사상이 깔려 있습니다.

EOS는 2018년 6월에 출범한 이후 여러 단계의 발달 과정을 지나왔습니다. 맨 처음 온체인으로 조성된 대다수의 기금은 블록 프로듀서가 뜻대로 쓸 수 있도록 그들에게 보내졌습니다. 각종 툴과 애플리케이션, 커뮤니티가 활발히 만들어지던 때도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런 탈중앙화된 기금 조성 메커니즘으로는 ‘큰 돗자리’를 깔기엔 잘 조직된 대규모 협업이 충분히 이뤄지기 어려웠고, 각 주체들을 모두 신뢰하기도 어려웠습니다.

그러다보니 네트워크는 자연스레 시계추를 반대편으로 이동시켰는데, 이는 즉 돈의 흐름이 블록 프로듀서로부터 토큰 홀더들에게로 (역자 주: 투표자 보상으로) 옮겨 갔다는 뜻입니다. 이 기간엔 툴과 커뮤니티의 성장세가 정체됐지만, 네트워크 내에서 스테이킹되는 토큰의 비율이 급격하게 높아지면서 네트워크의 보안성이 강화되는 효과를 낳기도 했습니다.

이제 우리는 시계추가 다시 반대편으로 이동하는 세 번째 국면에 들어서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더 관리되고 감독이 이루어지는 방식이 될 것입니다. 탈중앙화에서 만들어진 중앙화인 셈입니다.

EOS에서의 공공재

이오스 생태계를 획기적으로 개선시킬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충분한 재정 공급을 받지 못한, 커뮤니티에 꼭 필요한 프로젝트들은 많이 있습니다. 신규 유저의 합류를 더 수월하게 만들어줄 UX/UI의 개선, 자원 매니지먼트, 개발자 툴링, 더 견고한 API과 히스토리 솔루션, 마케팅, 교육 자료 등이 그 예입니다. 이오스의 번성을 위해 꼭 필요하다고 모두가 공감하지만 실현되기에는 늘 부족한 재정의 벽에 부딪쳐 왔던 분야들입니다.

바로 이런 것들이 EOS 생태계의 비배재적이고 비경합적인 “공공재”입니다. 그렇다 보니, 이를 만드는 비용은 그 사용료를 걷어 충당할 수 있는 수익만으로는 감당이 어렵습니다. 커뮤니티 구성원 모두에게 필요한 공공재를 마련해줄 수 있는 대안적 기금 조성 메커니즘이 필요한 이유 역시 바로 이러한 공공재가 시장의 논리만으로는 커뮤니티에 제공되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실제 도시의 미디어, 전력망, 도서관, 도로 등에 상응하는 이오스 체인 위의 공공재는 누가 만들어야 할까요? 누가 이오스 위에 도로를 깔아야 할까요?

이오스 커뮤니티가 여지껏 우리에게 가장 절실한 공공재를 만들어내기 위한 자본을 조달하는 데 실패한 것은 두 가지 핵심 요인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협동과 통합된 자원이 바로 그것입니다. 시총이 높은 체인들 가운데 체인을 대변하는 재단을 중앙화된 프로젝트 개발사가 아닌 탈중앙화된 커뮤니티 스스로 탄생시킨 체인은 이오스가 유일합니다. 이미 효율적이고 앞으로는 더 효율적이겠지만, 지금 단계에서 이오스 생태계의 발전을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공공재 개발에 필요한 자금을 효과적으로 안배하는 능력입니다. 책임 있고 투명한 방식으로 이오스를 성장시킬 수 있도록 자본을 전략적으로 배분함으로써, 커뮤니티는 이오스의 첫 번째 발달 단계에서 보았던 것보다 더 큰 혜택을 누리게 될 것입니다.

공공재를 위한 기금 조성 메커니즘으로서의 포멜로

포멜로(Pomelo)는 커뮤니티가 주도하여 자급자족적으로 운영되는 오픈 소스 플랫폼으로, 쿼드라틱 펀딩 방법론(quadratic funding mechanism)을 통해 각종 이오스 기반 프로젝트의 자금조달처로 기능하게 될 것입니다. 쿼드라틱 펀딩(Quadratic Funding/이하 QF)이란, 2018년 비탈릭 부테린에 의해 소개되어(https://arxiv.org/pdf/1809.06421.pdf) 이더리움의 깃코인이 채택한 프로젝트 선정 방법론입니다. 쿼드라틱 펀딩은 소수 고래 몇몇이 투입한 액수 그 자체보다, 비록 그 액수 자체는 적더라도 지원자의 머리 숫자에 더 큰 방점을 두고 누구에게 펀딩을 제공할지를 결정합니다. 그렇다 보니 민주적 커뮤니티 내에서 공공재를 지원에 수학적으로 최적화된 방법론이라는 평판을 얻고 있습니다. 요컨대 포멜로는 EOS 생태계에 기금을 조성할 수 있는, EOS 버전의 깃코인인 것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HJljTtLnymE

QF의 핵심에는 매칭 풀입니다. 매칭 풀이란 EOS 네트워크 재단(ENF)같은 매칭 파트너가 부은 돈으로 조성된 기금으로, 회사나 개인, 심지어는 공공재 프로젝트를 지원하는 프로토콜도 그 자체 역시 매칭 그 파트너가 될 수 있습니다. 매칭 풀에 모인 돈은 작은 개인들이 기부한 금액을 증폭하는데 사용되는데, 이때 프로젝트들이 받게 되는 금액의 총액은 받은 개별 기부금의 제곱근의 합을 모두 더해 제곱한 것에 비례하도록 하는 QF 공식이 적용됩니다. 요지는 적은 고래 기부자들보다 많은 개미 기부자의 영향력이 크다는 것입니다. 실제 기부자 관점에서 보면, 내가 기부하는 금액이 크면 클수록 그 펀딩이 미치는 한계 효험은 줄어들지만, 역으로 기여도가 상대적으로 낮아지면 낮아질수록 퍼센티지 비율로 따졌을 때 매치펀딩을 받아 그 한계 효용이 늘어난다고 할 수 있습니다. QF의 개념에 대해 더 잘 이해하고 싶다면 Quadradic Funding for the Worldwtfisqf.com를 참고해 보시기 바랍니다.

포멜로 매칭풀 파트너로서의 EOS 네트워크 재단

포멜로의 론칭을 앞두고, ENF는 EOS 생태계를 발전시킬 프로젝트들을 성공적으로 지원하고자 포멜로 포털의 매칭 파트너로 참여합니다. 첫 시즌에는 일단 50만불(한화 약 6억원)에서부터 시작합니다. 포멜로 위에서 돈이 어떤 프로젝트들에 어떻게 할당될지는, 앞서 설명드린 QF 방법론을 통해 ENF보다는 커뮤니티 여러분이 직접 결정하게 될 것입니다. ENF는 좀 더 복잡하고 좀 더 높은 수준의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데 집중해 나가면서도, 이오스 커뮤니티가 통일된 비전을 향해 함께 일해나갈 수 있도록 계속해서 배려할 것입니다. ENF의 꾸준한 노력이 하나 둘 결실을 맺어감에 따라 시스템은 점차 성숙해지고, 취약점은 점점 줄어들 것이라 확신합니다.

https://twitter.com/EosNFoundation/status/1451885071007428614?s=20

포멜로를 통해 매 시즌마다 펀딩을 받는 프로젝트들이 맺을 결실은 다시 한번 EOS 생태계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입니다. ENF 역시 앞으로 포멜로에서 어떤 제안들이 올라올지 너무나도 기대가 됩니다. 그래서 커뮤니티가 아이디어를 내는 데 참고할 수 있도록, 이더리움 생태계에서 QF를 통해 좋은 결실을 맺었던 프로젝트들을 예시로 공유하고 싶습니다. ENF는 포멜로에서도 비슷한 제안들이 많이 나타나기를 기대합니다. 아래 예시는 극히 일부일 뿐입니다. 포멜로에서 펀딩을 받고자 하는 분들이라면 꼭 깃코인(Gitcoin)에 어떤 프로젝트들이 올라오는지를 직접 조사해 보시길 바랍니다.

  • Bankless 뉴스레터, 팟캐스트와 유튜브를 통해 블록체인 생태계에 대한 교육을 진행합니다. 깃코인 QF를 통해 구독자를 3만 명 가량으로 늘렸습니다.
  • EthHub 이더리움 생태계의 교육을 목표로 한 이더리움 리서치와 리소스 허브로 커뮤니티 주도 오픈소스 프로젝트입니다.
  • OpenEthereum (전 패리티 클라이언트) — 러스트(Rust)에 이더리움 클라이언트를 만들어내기 위한 커뮤니티 프로젝트입니다.
  • Ethereum Magicians 이더리움 마술사단(The Fellowship of Ethereum Magicians)은 더 넓은 공동체 차원에서 여러 개발자와 팀의 소통을 도와 이더리움 관련 기술과 협약을 진보시키는 이더리움 기여자들의 커뮤니티입니다. 이더리움 핵심 개발자와 dApp 개발자, 연구원과 다른 이해 당사자들과 협업하고 소통을 도와 제대로 된 NFTs, DeFi, 그리고 L2 관련 스마트 컨트랙트 표준 개발하도록 한 것이 그 예입니다.
  • ArchiveNode.io 개발자들이 이더리움 아카이브 노드에 무료로 접근할 수 있도록 개발된 서비스입니다.

커뮤니티의 멤버들이 자기 자신과 커뮤니티 전체에 그것이 얼마나 유용하다고 여기는지에 비례해 인센티브가 돌아가도록 하는 것이 QF의 디자인 철학입니다. 포멜로의 첫 번째 시즌이 개막을 앞두고 있는 지금, 저희는 커뮤니티가 어떤 공공재 제안들로 EOS 생태계에 보탬이 될지 무척 설레입니다.

EOS는 무한한 기회의가 넘치는 활기찬 생태계로 빠르게 거듭나고 있습니다. 그리고 EOS의 귀환은 이 시대의 새로운 신화가 될 것입니다!

-Yves

--

--

--

Enabling developers, businesses, and individuals to build on EOS.

Get the Medium app

A button that says 'Download on the App Store',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iOS App store
A button that says 'Get it on, Google Play',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Google Play store
Yves La Rose

Yves La Rose

Enabling developers, businesses, and individuals to build on EOS

More from Medium

ImpDAO: The Promised Hell

How to Prevent Name Squatting

Shared Security Unified Consensus Aggregation

官方 | Orbit社区计划