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ject DELTA signs MoU with Bluebelt.”

Both companies will actively cooperate to strengthen their competitiveness in the global market.

Greetings from Project DELTA!

On October 16th, Project DELTA signed a MoU with Bluebelt, an international cryptocurrency exchange platform, to actively cooperate to strengthen their competitiveness in the global market.

Bluebelt, which is currently licensed in Estonia and registered as a crypto exchange in Australia, operates in more than ten countries, including Japan, Hong Kong, The Philippines, Malaysia, Indonesia, Cambodia, Myanmar, and India. In addition, they are developing a trading platform that can handle security tokens.

Bluebelt offers a borderless cryptocurrency transaction service through its network of local bank accounts around the world. “Bluebelt Instant” enables quick payment settlements and legal currency exchange in more than seven countries, while reducing bank transaction fees. They also provide leading security services such as hot and cold wallet with multiple authentications.

Bluebelt’s CEO Kyu-Chul Bang, and Project DELTA’s CEO Pos Han

Through this MoU, our team will provide technical solutions and assistance to support Bluebelt to expand its business and carry out relevant activities, while Bluebelt will collaborate with our global expansion and overseas business strategies.

We are currently preparing to launch our mainnet called DELA Portal built on its unique verification algorithm “VOTA” (Verification of Transcendence Spatial Autocorrelation) in the first quarter of 2019. DELA Portal’s global business will gain more momentum thanks to its cooperation with Bluebelt.

“Through Bluebelt’s wide network, we can effectively pioneer new markets and achieve global competitiveness. We will actively cooperate with Bluebelt to make our blockchain platform globally competitive.”- Said Pos Han, CEO & founder at Project DELTA.

Stay tuned for more details on this event and Project DELTA news updates!

Visit our homepage: projectdelta.io

델타&데이로, 다국적 암호화폐 거래소 ‘블루벨트’와 MOU 체결

프로젝트델타(대표 한민우)는 다국적 암호화폐 거래소 블루벨트(블루벨트코리아 대표 방규철)와 전략적 제휴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블루벨트는 일본, 홍콩, 필리핀,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미얀마, 인도 등 10여 개국에 진출한 다국적 암호화폐 거래소 플랫폼이다. 현재 에스토니아에서는 라이센스 취득했으며 호주에서는 암호화폐 거래소로 등록되어 있으며 시큐리티 토큰을 취급할수 있는 거래 플렛폼을 구축하고 있다.

블루벨트는 전세계 각국 현지 은행 계좌 네트워크를 통해 국경이 없는 암호화폐 거래 서비스를 제공한다. ‘블루벨트 인스턴트’(Bluebelt Instant)를 통해 신속한 결제 정산과 은행 수수료 절감이 가능하고 7개국 이상의 법정화폐 거래가 가능하다. 다중 인증을 통한 핫 월렛과 콜드 월렛 등 업계 최고 수준의 보안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번 MOU를 통해 양사는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 프로젝트델타는 블루벨트의 협력 파트너로서 거래소 플랫폼 지원 및 기술 평가에 대한 자문을 제공하며, 블루벨트는 프로젝트델타의 해외 사업 및 글로벌 진출을 위한 비즈니스 자문을 맡는다.

프로젝트델타는 블루벨트와의 협력을 통해 블록체인 플랫폼 ‘델라 포탈’의 글로벌 서비스가 한층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고 있다. ‘델라 포탈’은 독자적인 합의 알고리즘인 ‘VOTA’(Verification of Transcendence Spatial Autocorrelation)를 기반으로 내년 1분기 메인넷 론칭을 앞두고 있다.

프로젝트델타 한민우 대표는 “블루벨트의 광범위한 네트워크를 통해 글로벌 경쟁력 강화와 신시장 개척이 한층 용이해졌다”며 “‘델라 포탈’이 글로벌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블루벨트와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델타 홈페이지에 방문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