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어떤 취향이었는지 기억나지 않는다

너가 나의 새로운 취향이 되었다

진하지 않고, 은은한

이 향이 날아가지 않으면 좋으련만

오래오래 머물러 내 안에 스며들어

항상 취한 채로 살면 좋으련만

Show your support

Clapping shows how much you appreciated Think About’s story.